핫이슈


고유가 탓에…순찰·구급 활동도 줄인다

작성일
2022-06-10 11:58
미국의 평균 유가가 갤런(3.78L) 당 5달러를 기록한 가운데
고유가로 순찰과 구급, 소방 등 미국 내 위급 상황 대응도 영
향을 받고 있다고 미국 ABC 방송이 10일 보도했다.

기름값이 천정부지로 오르면서 불필요한 출동을 줄이고 있다는 것이다.

보도에 따르면 미시간주의 이사벨라 카운티 보안관실은
연료비 예산이 소진되면서 응급 상황이 아닌 경우에는 전화로 대응키로 했다.

이 카운티의 재난관리국 라이언 버킹엄 국장은
“대형 재난 사고가 있는 경우가 아니면 예산 사용이 초과하는 경우가 거의 없다”면서
“그런데 현시점 기준으로 지금은 25%가량 예산 사용이 초과한 상태”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프랭클린 카운티는 면담이나 훈련 목적의
차량 이동 거리를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콜로라도주 어퍼파인리버 방화지구도 연료비 예산의 65%를
이미 사용하면서 긴급 출동하는 경우를 제외하고
주행 중인 차량 대수를 줄이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여기에는 가능하면 재택근무를 권장하는 ‘운전 안 하는 금요일’ 캠페인도 포함돼 있다.

브루스 에번스 소방서장은 “현재까지 45%만
사용했어야 하는데 연료 예산의 65%를 쓴 상태”라고 말했다.

텍사스주 포트워스에서 응급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메드스타 모바일 헬스케어는 지난달 연료비가 22만3582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작년 같은 달(9만6547달러)보다 많이 늘어난 금액이다.

구급대의 경우 코로나19 기간에 구급 요원에 대한 고용을 유지하기 위해
월급을 인상한 상황이어서 고유가로 인한
더 타격이 크다고 이 매체는 보도했다.


* Amazon prices and promo codes can change and/or expire at anytime. *
* As an Amazon Associate ecouponville.com may earn commission via affiliate links and/or ads on this page. *

전체 0

전체 2,137
번호 제목 작성일
2137
활짝 웃으며 아빠에게 안긴 소녀, 목소리를 잃었다..."인질들 트라우마는 이제 시작"
09:45
09:45
2136
장례식에 모인 美 영부인들…나홀로 '회색' 디올 코트 멜라니아
09:43
09:43
2135
"신고 다 했냐? 그럼 맞자"…'전치 6주' 무차별 폭행 당한 배달원 무슨 일?
08:45
08:45
2134
혀 검푸르게 변하다 사망…2주일 새 5건 발생 '청설병'에 비상 걸린 英
08:43
08:43
2133
4차까지 마신 20대 알바女 데리고 모텔로…50대 상사 "합의했다" 주장했지만
08:42
08:42
2132
난치병 터널에서 나오고 있는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08:38
08:38
2131
“어렵게 임신한 아내, 음식 먹고 배탈”…식당에 때아닌 ‘약값’ 주의보?
08:37
08:37
2130
"전청조 피해자 90% 이상 사회 초년생"…검찰 구속기소, 피해자 27명·피해액 30억원
08:19
08:19
2129
구찌 102년 역사상 처음 벌어진 디자이너 파업
2023.11.28
2023.11.28
2128
1돈 돌반지 40만원... 골드만삭스 “내년 금의 광채가 돌아온다”
2023.11.28
2023.11.28
2127
생후 9개월 아기가 무슨 죄…'최연소 인질' 하마스 손에 (4)
2023.11.28
2023.11.28
2126
함연지 시아버지 '오뚜기 사람' 됐다…사돈 김경호 전 LG전자 부사장 영입
2023.11.28
2023.11.28
2125
“헉! 수리비 125만원” 화나 ‘아이폰’ 박살 낸 유명 배우…‘억울함’ 진실일까
2023.11.28
2023.11.28
2124
집에 오니 속옷만 입고 있던 남편…베란다에 女장교가 숨어 있었다 (2)
2023.11.27
2023.11.27
2123
'주호민 아들' 특수교사 녹취 공개…판사 "부모가 속상할 표현 있어"
2023.11.27
2023.11.27
2122
뉴질랜드서 첫 한인 장관 탄생…한국어로 선서문 낭독
2023.11.27
2023.11.27
2121
“CCTV에 다 찍혔다”…헬스女 뒤에서 30대 남성이 한 짓 ‘충격’ (1)
2023.11.27
2023.11.27
2120
방글라데시, 사망자 1500명 넘어서… 한국 발생 가능성은?
2023.11.27
2023.11.27
2119
"내가 사람 죽였다" 70대 시아버지, 며느리 살해 뒤 자수
2023.11.27
2023.11.27
2118
'압구정 롤스로이스'에 치여 뇌사 빠진 여성 끝내 숨져
2023.11.27
2023.11.27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