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플로리다 고교, 추첨 상품으로 총기 제공

작성일
2022-06-02 11:01
플로리다주의 한 고등학교가 추첨을 통해
권총과 산탄총, AK-47 소총 등을 제공해 논란이 되고 있다.

1일 온라인 매체 인사이더에 따르면 주도 탤러해시에서
1시간 가량 떨어진 곳에 위치한 제임스 매디슨 차터스쿨은
이날 추첨을 통해 2000달러 상당의 16구경 산탄총
‘브라우닝 A5 스윗 식스틴’을 당첨자에게 제공했다.

이 학교는 최근 수개월간 학교 기금 모금을 위해
100달러 짜리 티켓을 구입한 사람들에게 추첨을 통해 총기를 제공해왔다.

해당 추첨행사는 지난 주 텍사스 초등학교의 총기 참사로 잠시 중단됐지만
1일 다시 재개됐다. 마크 에이커먼 교장은 인사이더에 “상품으로 제공된 총기는
지역 판매업체가 소유한 것으로 해당 업체가 당첨자의 신원조회를 마친후
법적 문제 없이 지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에이커먼 교장은 “우리는 학교 안전을 매우 심각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전체 0

전체 368
번호 제목 작성일
368
시카고 총기난사범, 70발 난사하고 여장한 채 도주
2022.07.06
2022.07.06
367
미국인들, 인플레에 ‘팬데믹 저축’ 꺼내쓴다
2022.07.06
2022.07.06
366
총기난사 현장의 2살 아기…부모 피살 확인
2022.07.06
2022.07.06
365
“우리집에 숨어요”…총기난사서 30명 구한 평범한 이웃
2022.07.06
2022.07.06
364
'日건물 월세만 3억' 장근석, 1000억대 자산가 맞아? 현실은 '소탈甲'
2022.07.05
2022.07.05
363
"'런닝맨'서 나가라"…전소민, 악플러 댓글 SNS에 박제했다 (2)
2022.07.05
2022.07.05
362
전현무 닮았다고 난리난 현영 매니저
2022.07.05
2022.07.05
361
“단속피해 달아나는 흑인에 60발 총격” (1)
2022.07.05
2022.07.05
360
연하남친 뺏었다며 유망 사이클선수 살해 후 외국 도주
2022.07.05
2022.07.05
359
주요항공사, 항공권 예약시 제3의성 ‘X젠더’ 허용
2022.07.05
2022.07.05
358
27년간 휴무없이 일한 버거킹 직원에 35만불 성금
2022.07.05
2022.07.05
357
표절로 성공?…중국 패션 ‘쉬인’ 미국서 무더기 피소
2022.07.05
2022.07.05
356
구정물 위에 둥둥 떠있는 할아버지 구출하고 봤더니..
2022.07.05
2022.07.05
355
여자배구 김연견 전격 결혼발표 (1)
2022.07.04
2022.07.04
354
김미려♥정성윤 논 뷰 집 공개 "넓어서 종아리 알 배겨"
2022.07.04
2022.07.04
353
장례식장서 부패한 시신 31구 발견…경찰 수사 착수
2022.07.04
2022.07.04
352
"카페, GD는 되고 이효리는 안되는 이유?" 전여옥, 이번엔 네티즌 조목조목 반박 (1)
2022.07.04
2022.07.04
351
야노시호, '173cm DNA' 고스란히 물려받은 딸 추사랑과 보트 유유자적!
2022.07.04
2022.07.04
350
"신혜성, 건강 많이 안 좋아"…앤디 결혼 불참·신화 불화설 종결
2022.07.04
2022.07.04
349
시카고 교외 퍼레이드 총격 사망자 5명…16명 입원
2022.07.04
2022.07.04
Scroll to Top